마~니 마~니

Mani's CookStory


TOTAL : 31, PAGE : 1 / 2, CONNECT : 0 로그인
   Mani
   http://www.happymani.com
   불낙전골 양념장 [지은recipe]
우리 집안의 떠오르는 요리사 지은.
2006년 외삼촌 생신때 또 한차례 지은's 요리실력이 발휘되었답니다.
애 데리고 음식준비 해오기 쉽지 않았을 텐데..
지은이가 준비해온 메뉴는 세가지 였답니다. (앗, 사진을 찍어놓지 못한게 아쉽네요.)

1. 불낙전골
2. 해파리냉채
3. 해물파전 (이것도 어찌나 간이 잘 맞는지..)

그 중 불낙전골의 양념장 레서피를 여기에 올립니다.
전골, 찌개류에 양념을 어떻게 해야하는지 항상 궁금했는데
여러가지 찌개요리에 두루 활용할 수 있을것 같아요.
---------------------------------------------------

고추가루 3T , 마늘 1T, 다시다 1T, 후추 약간, 국간장(1/2T),
미림+물 약간 (양념장이 걸쭉하게 개어질 정도)

---------------------------------------------------

이 레서피를 받고 나서 저도 실제로 한번 해먹어 봤는데 그 맛이 아주 좋았어요.
단, 다시다는 조금 줄여도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끓이는 법은 인터넷에서 검색에서 지은이의 양념에 짬뽕해서 만들어 보았습니다.

1. 양념장을 만들어놓는다.
2. 낙지는 굵은 소금을 박박 문질러 거품을 뺀다. (뽀드득 할때까지 씼는게 좋다.)
3. 끓는 물에 낙지를 살짝 데친다. (이때 소금을 약간 치고, 삶은 물은 나중에 육수로 쓴다.)
4. 소고기는 불고기 양념을 한다. (간장, 다진마늘, 후추, 참기름, 설탕)
5. 당근, 양파, 대파, 미나리, 고추는 적당한 크기로 썰고, 느타리, 팽이버섯 등 버섯을 다듬어 놓는다.
6. 데친 낙지를 먹기좋은 크기로 썰어서 양념장에 무친다.
7. 전골냄비에 야채를 두르고, 그 위에 소고기와 낙지 등을 얹고 끓인다.
8. 미나리와 대파등은 나중에 넣는다.





    
Name Memo Password  
        




31    돼지고기 부추볶음   Mani    2008/04/16  2549
30    오이소박이   Mani    2008/04/16  2211
29    발렌타인데이 쿠키 만들기   Mani    2007/08/14  2085
28    불고기 양념 공식 [Jasmine recipe]   Mani    2006/08/31  1762
27    밀가루를 이용한 포도 씻기   Mani    2006/05/18  1634
   불낙전골 양념장 [지은recipe]   Mani    2006/03/29  1528
25    자~ 해보는 거야...매운 돼지갈비찜 [지은recipe]   Mani    2006/06/06  1478
24    미니 고구마경단과 대추꽃   Mani    2004/12/28  1461
23    매운 돼지갈비찜 [지은recipe]   Mani    2005/08/23  1441
22    치즈 돈가스   Mani    2007/08/14  1431
21    삼겹살의 짝궁 파무침, 계란옷 입다.   Mani    2007/08/14  1420
20    호텔식 조식   Mani    2004/10/25  1416
19    일본식 빈대떡, 오꼬노미 야끼   Mani    2003/08/26  1410
18    약식   Mani    2004/12/30  1402
17    미트소스 스파게티   Mani    2004/12/27  1366
16    햄버거와 야채볶음(구이?)   Mani    2004/12/15  1365
15    辛 컵라면과 종가집 맛김치   Mani    2004/10/12  1350
14    피자 토스트   Mani    2004/12/20  1320
13    멸치볶음   Mani    2004/10/12  1294
12    냉동실에 식품을 보관할 때   Mani    2004/12/20  1269
1 [2]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ZERO